default_setNet1_2

한기총 공석인 대표회장 선출 위해 시동

기사승인 2020.09.18  13:18:33

공유
default_news_ad1

- 김창수 직대 정관에 의거 선관위 구성…선관위원장에 엄신형 목사

   

한국기독교총연합회가 전광훈 목사의 사퇴로 공석이 된 대표회장 자리를 메우기 위해 발 빠른 대처에 나섰다.

한기총 대표회장 직무대행 김창수 목사는 정관 제20조 제1항의 의거해 유고중인 대표회장 선출을 위한 선거관리위원회를 구성해 차기 대표회장 선출을 위한 첫발을 내딛었다. 선거관리위원장으로는 증경대표회장인 엄신형 목사를 선임했고, 각 위원으로는 엄정묵 목사, 강기원 목사, 정학채 목사, 김명중 목사, 도용호 목사, 이은재 목사 등을 구성했다.

이에 선관위는 오는 21일 회의를 소집해 정관 및 선거관리규정에 따른 입후보공고 및 10월 초 치러질 대표회장 선거일정 등도 공고한다는 계획이다.  

유종환 기자 yjh4488@hanmail.net

<저작권자 © 기독교한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