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희망 없는 땅의 사람들에게 예수의 사랑을 실천

기사승인 2020.01.13  15:25:23

공유
default_news_ad1

- 국제와이즈멘 서울지구 2020년 신년하례회, 봉사의 사명 감당도

   
▲ 국제와이즈멘 서울지구는 2020년 신년하례회를 대강당에서 갖고. 예수님의 ‘삶의 현장’서 땅의 희망없는 사람들에게 새로운 나라, 하나님나라를 위해 봉사 할 것을 다짐했다.

국제와이즈멘 서울지구(총재 한동철 목사)는 2020년 신년하레회를 지난 10일 서울YMCA 대강당에서 갖고. 예수님의 ‘삶의 현장’서 땅의 희망없는 사람들에게 새로운 나라, 하나님나라를 위해 봉사 할 것을 다짐했다.

   
▲ 한동철 목사.

이날 하례회는 강덕근 지구특보의 사회로 차진영 증경총재의 기도, 박명자 증경총재의 성경봉독, 한동철 목사의 설교, 지승원 목사의 축도순서로 예배를 드리고, 원종남 증경총재와 정개옥 차기총재의 인사로 신년하례회를 가졌다. 특별히 참석자들은 봉사단체로서 곤궁한 삶을 이어가는 이웃을 찾아 하나님의 참사랑을 실천하고, 이를 통해 보다 아르다운 사회 건설을 위해 앞장 설 것을 다짐했다.

서울지구 총재인 한동철 목사는 ‘성령님의 지배를 받는 삶이란 제목의 설교를 통해 “경자년 새해를 맞아 우리는 많은 것을 하나님께 간청 드렸다. 간청드린 일들이 잘 이루어질 수 있도록 우리 모두는 쉬지 말고 기도해야 한다. 무엇보다도 와이즈멘은 봉사하는 단체이다. 모두가 하나님의 삶의 현장서 새로운 세상을 갈망하는 땅의 희망없는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는 와이즈멘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달상 기자 yds1274@naver.com

<저작권자 © 기독교한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